말룽꺄뿟따경 게송
  글쓴이 : 마을지기     날짜 : 06-12-10 09:10     조회 : 5667    
  트랙백 주소 : http://www.vmcwv.org/bbs/tb.php/menu3_2/36
 


말룽꺄뿟따경 게송



1. 형상을 볼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2. 형상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3. 형상을 볼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형상에 현혹되지 않네.


4. 대상을 볼 때 형상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보기만 하고 단지 봄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5. 소리를 들을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6. 소리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7. 소리를 들을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소리에 현혹되지 않네.


8. 소리를 들을 때 소리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듣기만 하고 단지 들음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9. 냄새 맡을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10. 냄새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11. 냄새 맡을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냄새에 현혹되지 않네.


12. 냄새 맡을 때 냄새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냄새 맡기만 하고 단지 냄새 맡음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13. 맛 볼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14. 맛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15. 맛을 볼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맛에 현혹되지 않네.


16. 맛을 볼 때 맛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맛을 보기만 하고 단지 맛봄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17. 접촉할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18. 접촉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19. 접촉할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촉감에 현혹되지 않네.


20. 접촉할 때 촉감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접촉하기만 하고 단지 촉감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21. 법에 대해 생각할 때 사띠하지 못하여

 그 매력에 마음을 빼앗기면

 그것에 집착하려는

 탐욕이 꿈틀거리네.


22. 법에서 생겨난 탐욕과 분노가

 집착하는 이를 괴롭히니

 마음은 괴로움에 빠지네.

 명상하지 않고 고통을 짊어지고 다니는 자는

 닙바나로부터 멀어지리.


23. 법에 대해서 생각할 때

 사띠로 지켜보면

 탐욕이 생기지 않아

 법에 현혹되지 않네.


24. 법에 대해서 생각할 때 법에 빠지지 말고

 단지 알기만 하고 단지 앎을 느끼기만 하라.

 그러면 고통은 멈추게 되리라.

 수행자는 이렇게 수행해야 한다.

 이렇게 수행하는 자에게 닙바나는 멀지 않으리.





   

 
주소: 충남 천안시 동남구 광덕면 만복골1길 207   |   전화 (041) 567-2841   |   팩스 (041)567-2842   |   E-mail : hoduvipa@hanmail.net
사단법인 위빳사나 수행처 호두마을   |   정창근   |   312-82-08949 통신판매업신고 제2014-충남천안-451호
Copyright(C) 2007 사단법인 위빳사나 명상센터 호두마을. ALL RIGHT RESRVED.